건강정보

미세먼지가 많아진 최근에는 폐 건강을 걱정하는 사람들이 많이 있는데 만약 기관지 혹은 폐의 깊은 곳으로 미세먼지가 들어가게 되면 여러가지 질환의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그래서 미세먼지가 많을때 외출을 자제하는 것 말고도 섭취하면 폐의 건강에 좋은 식품이 있어 한번 알아보았습니다.
가장 먼저 브로콜리를 이야기 할 수 있는데 브로콜리에 함유된 유황화합물인 설포라판은 폐에 붙어있는 미세먼지, 세균 등의 유해한 물질들을 닦아내줍니다.

그 밖에도 브로콜리에 있는 비타민C나 베타카로틴에는 항산화 물질을 다량으로 가지고 있어 세포의 면역력 증진에 효과가 있습니다.
토마토에 함유된 라이코펜이라는 성분분은 미세먼지 혹은 흡연 등으로 생기는 체내 유해산소의 감소와 폐 손상 억제를 해주며, 우리가 흔히 보는 무의 따뜻한 성질이 기관지나 폐를 보호해주는 효과가 있습니다.
또, 고등어에 함유된 오메가3 지방산의 경우 심혈관질환, 만성폐쇄성 폐질환을 예방하는데 효과가 있으며, 체내에 흡수되면 혈액순환의 증가를 해주는 아이코사노이드라는 호르몬이 되어 만성 염증을 감소시켜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