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정보

면접 장소나 중요한 발표를 하기 전, 시험 시작 직전 등 긴장했을 땐 복통이 나타나는 경우가 많이 있습니다.
평소에는 괜찮다가 왜 긴장만 하면 배가 아픈 이유는 무엇인지 궁금해하는 사람들이 많이 있는데, 그 이유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전문가들은 내장 과민성을 원인으로 꼽는데 스트레스를 받으면 장에 있는 신경이 예민해져 통증에 대한 역치가 낮아지므로 이로 인해 평소보다 작은 자극에도 민감하게 반응하기 때문입니다.
또한 뇌와 장은 매우 긴밀하게 연결돼 있기 때문에 뇌가 자극을 받으면 장운동이 과도하게 활발해지는 것입ㄴ디ㅏ.

긴장하면 교감신경이 과도하게 항진돼 장운동을 촉진하는 것도 원인으로 이런 증상은 모든 사람이 겪을 수 있지만, 증상이 심해서 일상생활이 불편한 정도일 땐 과민성장증후군으로 진단합니다.
이런 증상을 예방하려면 음식 섭취에 주의해야 하는데 중요한 상황을 앞두고는 하루 이틀 전부터 복통을 유발할 수 있는 맵고 자극적인 음식을 먹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이미 배가 아픈 상황에서는 바로 화장실에 가야 다음에 같은 상황이 반복되지 않게 하는 데 도움이 되는데 배가 따뜻하도록 핫팩을 대고 있거나, 손으로 배를 천천히 쓸어주면 과항진됐던 신경이 진정되면서 배 아픈 증상이 호전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