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정보

메니에르병은 급성 현기증을 일으키는 대표적인 내이 질환으로 1861년 프랑스 의사 메니에르 에 의해 처음 기술됐습니다.
아직 메니에르병이 왜 발생하는지 뚜렷하게 밝혀지지는 않았으나, 내림프액의 흡수 장애로 내림프 수종이 생겨 발생하고, 알레르기가 원인이 된다는 보고도 있습니다.

메니에르병의 가장 흔한 증상으로는 난청을 들 수 있는데 초기에는 한쪽 귀에서만 난청이 나타나고, 병이 진행되면 20~50%의 환자에서 양쪽 귀 모두에서 난청이 나타납니다.
이와 더불어 현기증도 메니에르병의 전형적인 증상으로 보통 귀에 먹먹함, 청력 손실, 이명이 먼저 발생한 후 일어나는데 주위가 심하게 도는 느낌이 드는 현기증이 30분 이상 지속되고 메스꺼움, 구토가 동반됩니다.

이처럼 현기증 발작이 일어날 때는 의식이 분명하지만, 발작 후에는 매우 지쳐 오랜 시간 잠을 자는 경우도 있습니다.
현기증은 짧은 시간 동안 여러 번 일어나거나 수 주, 수 개월에 한 번씩 나타나기도 하는 등 개인에 따라 다른 양상을 보입니다.

메니에르병은 대개 약물 요법과 수술 요법을 통해 치료하는데 급성 현기증 발작이 멈추지 않는 경우 신경 안정제를 투여하며, 내림프액의 압력 증가를 방지하는 이뇨제가 사용됩니다.
청력 손실이 시작된 경우에는 스테로이드 제재 또한 쓰이는데 약물 요법으로 증상이 호전되지 않거나 심한 경우에는 내림프낭 감압술, 전정신경 절제술 같은 수술 요법으로 치료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