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험뉴스

삼성생명은 금감원 금융분쟁조정위원회의 결정 수용 여부에 대한 의견서 제출 기한을 연장했습니다. 지난 18일 분쟁조정위원회에서 암보험 가입자가 제기한 분쟁조정 신청에 대해 삼성생명의 보험금 지급 책임이 있다고 결정해 삼성생명 측에 분조위 결정문을 발송했습니다.


삼성생명은 의견서 제출 기한 마지막 날인 이날 수용 여부를 결정하지 않고, 제출 기한을 연장하기로 했습니다. 삼성생명은 암수술 후 요양병원 입원은 면역력 강화나 연명치료를 위한 것이어서 직접적인 암 치료 목적으로 보기 어렵다며 보험금 지급을 거절했었습니다. 삼성생명 관계자는 금융감독원의 권고에 대한 수용 결정을 미루면서 보다 신중한 검토를 위해 의견서 제출 기한을 연장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습니다.


보험업계는 삼성생명이 분쟁조정위원회의 결정을 수용해 보험금을 지급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 즉시연금 미지급금 일괄 지급을 거부해 금감원과 정면충돌한 상황이어서 암보험 가입자 1명에 대한 보험금 지급 권고까지 거부하기는 어려울 것이란 예상입니다.